맨유, 아론 램지 영입 발표 리버풀, 첼시와 경쟁

아론 램지

맨유 아론 램지 영입에 이목을 끌고 있다.

맨체스터 지역지 ‘맨체스터이브닝 뉴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리버풀가 램지 영입 경쟁을 벌일 것이라고 보도 했다.

램지는 지난 시즌까지 아스널에서 뛰며 팀의 간판으로 활약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지난 시즌 종료 후 자유 계약 신분이 되며 이탈리아 유벤투스로 떠났다.

하지만 램지는 유벤투스에서 아스널에서 보여줬던 경기력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시즌 초반 새 무대에서 정착하는데 어려움을 보였고, 점점 나아지는 듯 했지만 코로나 19 여파로 리그가 중단되며 상승 흐름이 끊어 졌다.

리그가 중단되자 램지의 프리미어리그 복귀설이 흘러나오고 있다. 특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폴 포그바를 유벤투스로 보낼 경우 협상 카드로 사용될 수 있다는 전망이다. 맨유는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서 포그바를 처분하고 싶어한다.

하지만 램지는 리버풀, 첼시의 관심도 받고 있고 유벤투스와 계약은 2023년까지지만, 한 시즌만에 프리미어리그에 복귀하는 모습을 볼 수도 있다.

많은 사람들에게 램지의 영입 및 트레이드가 어떻게 이루어질지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과연 아론 램지는 어느팀에 합류가 될 것인가?

정말 빨리 결과를 알고 싶다.

개인적은 생각으로는 아론 램지가 이전 아스날에 있었을 때 처럼 많은 활약을 해줬으면 좋겠다.

유벤투스에 합류 이후 코로나19로 인해 경기가 없어 활약하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해 기대하고 있는 팬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주지 못한게 너무 아쉽다고 생각된다.

본인과 맞는 팀에 합류하여 기존 팬들에게 이전 활약하는 모습을 다시한번 보여줄 수 있으면 정말 기쁠 것 같다.

아직도 아론 램지를 좋아하는 팬층이 두텁기 때문에 많은 기대가 된다.

빠른 시일내에 코로나19가 없어 졌으면 좋겠다.

코로나19로 인해 지금 모든 나라가 피해를 보고 있으며 생에 최악의 상황인 것같다.

코로나 19가 빨리 사라지고난 후 경기 개최 후 아론 램지의 활약을 기대한다.

캐리의 스포츠분석 정보 블로그는 언제나 좋은 게시물로 보답하겠습니다.